미래에셋생명, 마이데이터 예비허가 획득

정두영 기자 | 기사입력 2021/11/19 [09:37]

미래에셋생명, 마이데이터 예비허가 획득

정두영 기자 | 입력 : 2021/11/19 [09:37]

 

[보험신보 정두영 기자] 미래에셋생명이 19일 금융위원회로부터 마이데이터 사업 예비허가를 획득했다고 밝혔다. 

 

마이데이터 사업은 신용정보 주체인 고객의 동의를 받아 여러 금융기관에 흩어져 있는 신용정보를 한 곳에 모아 조회, 관리하는 것으로 금융회사는 이를 토대로 고객에게 맞춤형 금융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 

 

지난 2020년 초 신용정보법 개정안이 국회를 통과함에 따라 신규 사업 진출 기회가 열렸으며 오는 2022년 1월부터 마이데이터 서비스가 시행될 예정이다.

 

미래에셋은 올해 상반기부터 전사TF를 구성해 마이데이터 사업 진출을 위한 서비스를 기획하는 등 허가 신청을 준비했다. 이번 예비허가 획득을 계기로 조속한 시일 내 마이데이터 본허가 획득을 추진할 계획이다.

 

미래에셋은 마이데이터 사업자격 획득을 통해 보험업 특성을 살린 자산관리, 은퇴관리는 물론 건강관리 등 다양한 고객 밀착형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비금융권 사업자 및 핀테크 사업자와의 지속적인 업무 제휴를 통해 고객경험을 한단계 업그레이드 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최진혁 미래에셋 디지털혁신본부 본부장은 “마이데이터 사업을 통해 고객이 이용하는 금융서비스의 차별화 된 경험과 편의성을 극대화 할 예정이며 더 나아가 다양한 분야의 비즈니스와 시너지를 낼 수 있는 협업 환경을 구축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정두영 기자 jdy0893@insweek.co.kr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신상품
삼성화재, 가정종합보험 ‘슬기로운 가정생활’ 출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