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인대리점, 금소법 영업현장 ‘숙지’

‘완전판매 매뉴얼북’ 제작·배포등 안내 강화

이재홍 기자 | 기사입력 2021/02/22 [00:00]

법인대리점, 금소법 영업현장 ‘숙지’

‘완전판매 매뉴얼북’ 제작·배포등 안내 강화

이재홍 기자 | 입력 : 2021/02/22 [00:00]

[보험신보 이재홍 기자] 법인보험대리점들이 금융소비자보호법 시행을 앞두고 영업현장에 대한 안내를 강화하고 있다. 

 

불완전판매에 대한 책임이 무거워지는 만큼 변화되는 내용을 제대로 파악하고 혹시 모를 문제를 미연에 방지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한 차원에서다.

 

최근 비엡시금융서비스는 ‘보험대리점이 꼭 알아야 할 완전판매 매뉴얼북’을 만들어 영업현장에 배포하고 내용 숙지를 당부했다. 

 

매뉴얼북에는 그동안 금융감독원과 생명·손해보험협회, 대리점협회에서 발표, 안내했던 내용 중 영업활동과 관련이 깊은 부분만을 모아 구성했다. 

 

또 옐로우에셋은 금소법 중 소비자보호를 위한 6대 판매원칙을 분석한 안내자료와 실제 업무에서의 행동지침을 만들었다. 

 

여기에는 상품설명서 내 주요 내용에 밑줄을 긋고 고객의 동의를 얻어 녹취시스템을 적극 활용하라는 것과 변액보험 등 투자성 상품의 수익에 대해서는 단정적인 설명을 지양하라는 등의 내용이 담겼다. 

 

이재홍 기자 ffhh123@insweek.co.kr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삼성생명, 고객패널 활동 돌입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