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용정보원, 보험신용정보 집중‧활용사업 강화

물보험으로 연계하고 관련프로세스도 연동

정두영 기자 | 기사입력 2020/06/29 [00:00]

신용정보원, 보험신용정보 집중‧활용사업 강화

물보험으로 연계하고 관련프로세스도 연동

정두영 기자 | 입력 : 2020/06/29 [00:00]

 

[보험신보 정두영 기자] 신용정보원이 보험신용정보 집중·활용 활성화 사업에 나선다. 정보 집중범위를 확대하고 이를 활용할 수 있도록 프로세스를 마련한다는 것이 골자다.

 

이는 보험계약정보가 인보험 위주로 집중돼 있어 물보험 등 여러 보험종목과 연계한 정밀한 정보활용해야 하는 보험사 등 회원사들의 니즈에 부응하지 못하고 있다는 판단에서다.

 

또 하반기 보험사고정보시스템(ICPS)가 중단되고 자동차사고 피해자 미동의정보의 집중할 수 있도록 하는 신용정보법 시행령 일부 개정안 시행에 따른 대응이다.

 

신정원은 이에 따라 올해 말까지 미집중 정보 중 활용성이 비교적 높은 배상책임보험, 화재보험, 재물보험의 계약정보, 면책 사유정보 및 자동차·책임보험계약의 피해자 미동의정보를 추가로 집중할 수 있도록 내부 시스템을 개선하기로 했다.

 

또 추가로 집중되는 보험계약정보와 보험금 지급정보를 크레딧포유(내보험정보 열람), 내보험다보여, 민원발급시스템 등 대국민 본인정보확인용 시스템에 연동해 정보의 활용도를 높일 방침이다.

 

아울러 보험사가 보유한 보험계약정보와 보험금 지급정보 중 신정원이 집적하지 못한 초기데이터와 관련해 집적 시 검증할 수 있는 테스트시스템을 구축할 예정이다.

 

구체적으로 초기데이터 대상, 규모, 구조 이해와 안정적 집적을 위한 처리방안 수립해 검증 프로그램을 개발할 예정이다. 또 보험사에 데이터 검증 오류 안내 및 정상제출 독려, 제출일정 관리 등 보험사별 진척도 모니터링도 진행할 계획이다.

 

신정원 관계자는 “미집중 보험종목 추가 등으로 보험신용정보에 대한 완결성을 확보하는 것은 물론 보험심사 정확성 제고, 보험사기 예방기능 및 빅데이터 활용을 강화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정두영 기자 jdy0893@insweek.co.kr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하나손해보험, 자동차 플랫폼 서비스업체와 제휴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