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스손보, 코로나19 치료제 개발 위한 ‘임상시험배상책임보험’ 제공

이재홍 기자 | 기사입력 2020/03/26 [10:15]

에이스손보, 코로나19 치료제 개발 위한 ‘임상시험배상책임보험’ 제공

이재홍 기자 | 입력 : 2020/03/26 [10:15]


[보험신보 이재홍 기자] 에이스손해보험은 코로나19 치료제 개발을 위해 임상시험을 진행하는 기업들에 ‘임상시험배상책임보험’을 제공한다고 26일 밝혔다.

 

에이스의 모기업인 처브그룹은 글로벌 생명과학시장에서 선도적인 역할을 수행했다. 아시아시장에서는 지난 15년간 제약회사 및 생명과학회사가 진행하는 다양한 임상시험과 관련해 발생하는 손해를 보상해왔다.

 

처브는 이같은 경험과 전문성을 바탕으로 코로나 19 치료제 개발을 위해 임상시험에 나선 기업 및 기관들에 필요한 보험 담보를 제공한다.

 

에이스 역시 단일 지역의 안전성 시험에서부터 다양한 국가에서 이뤄지는 안전성 및 유효성 시험에 이르기까지 모든 형태의 의약품 임상시험과 관련한 위험을 보장할 수 있는 언더라이팅 전문성과 상품 포트폴리오를 갖추고 있다.

 

에이스의 임상시험배책보험은 시험 및 이와 관련한 계획서, 참가자 동의서에 따른 과실, 시험에 사용되는 시약의 결함으로 인해 임상참가자의 신체에 부작용이 발생할 경우 이를 보상한다.

 

에드워드 러 에이스 사장은 “코로나19와 관련해 항바이러스제와 백신 개발 상황을 면밀히 모니터링할 것”이라며 “국내 상황에 특화된 맞춤형 임상시험배상책임보험을 제공해 팬데믹 극복에 기여를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에이스는 지난 2월 대구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대구 지역에 1000만원의 기부금을 기탁한 바 있다. 이 기부금은 지역 내 코로나19로 인한 자가격리자들을 위한 생필품 지원과 경제적인 어려움을 겪고 있는 복지 소외계층의 생계지원을 위해 전달됐다.

 

이재홍 기자 ffhh123@insweek.co.kr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하나손해보험, 자동차 플랫폼 서비스업체와 제휴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