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생명, 삼성전기 배드민턴단 인수

생활체육 활성화‧국가 스포츠 경쟁력 강화 도모

김세움 기자 | 기사입력 2020/02/27 [16:17]

삼성생명, 삼성전기 배드민턴단 인수

생활체육 활성화‧국가 스포츠 경쟁력 강화 도모

김세움 기자 | 입력 : 2020/02/27 [16:17]

[보험신보 김세움 기자] 삼성생명은 오는 3월1일 삼성전기 배드민턴단을 인수한다고 27일 밝혔다.

 

지난 1996년 창단된 삼성전기 배드민턴단은 올림픽과 아시안게임 등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둬왔으며 남녀선수 20여명으로 구성돼 있다.

 

삼성은 기존에 운영해오던 탁구단, 레슬링단과 배드민턴단을 통합 운영함으로써 생활체육 활성화 및 국민 건강증진에 기여하겠다는 계획이다.

 

실제로 탁구단의 경우 지난해 6~7월 탁구클럽대축제, 11월에는 동호인 400명이 참석한 왕중왕전을 개최하는 등 생활체육 활성화에 앞장서고 있다. 배드민턴단 또한 다양한 행사를 통해 저변 확대를 도모하겠다는 구상이다.

 

재능 있는 배드민턴 인재 발굴 및 우수선수 육성을 통해 국가 스포츠 경쟁력 강화에도 주력할 방침이다.

 

그동안 삼성전기 베드민턴단 소속 올림픽 금메달리스트로는 1996년 애틀랜타올림픽 김동문‧길영아 혼합복식조, 2004년 아테네올림픽 하태권‧김동문 남자복식조, 2008년 베이징 올림픽 이용대‧이효정 혼합복식조가 있었다.

 

김세움 기자 standk@insweek.co.kr

  • 도배방지 이미지

농협생명, 고객안내장 모바일로 제공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