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명보험사회공헌재단, 전남 완도에 ‘생명숲산모돌봄센터’ 개원

정두영 기자 | 기사입력 2019/06/11 [18:11]

생명보험사회공헌재단, 전남 완도에 ‘생명숲산모돌봄센터’ 개원

정두영 기자 | 입력 : 2019/06/11 [18:11]

 

[보험신보 정두영 기자] 생명보험사회공헌재단은 11일 전남 완도대성병원에 신축된 공공산후조리원 내에 ‘완도 생명숲산모돌봄센터’를 조성하고 개원식을 가졌다.

 

해남, 강진에 이어 전남지역에 세 번째로 들어선 센터는 전남 공공산후조리원을 이용하는 출산 직후의 산모들에게 안락하고 쾌적한 산후조리환경과 맞춤형 프로그램을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구체적으로 산후우울증 예방교육, 웃음치료 등 산모의 정서 안전을 위한 ‘산후우울증예방 프로그램’과 산후체조 등 산모의 건강을 위한 ‘신체회복 프로그램’ 등이 운영된다.

 

또 해양치유산업과 연계한 완도만의 차별화된 프로그램이 제공될 예정이다. 각 프로그램 운영에 소요되는 운영비는 생보재단이 지원한다.

 

한편 생보재단은 지난 2017년 전남과 출산장려사업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해남과 강진에 생명숲산모돌봄센터를 개소했다.

 

조경연 생보재단 상임이사는 “농어촌 지역은 도시에 비해 상대적으로 취약계층의 산모가 많을 뿐 아니라 산후조리를 위한 시설이 부족한 실정”이라며 “생명숲산모돌봄센터를 통해 농촌 지역의 출산 환경을 개선하고 산모들이 출산 후 약해진 몸과 마음을 빠르게 회복할 수 있도록 도와 출산을 적극적으로 고려할 수 있는 사회적 분위기를 조성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정두영 기자 jdy0893@insweek.co.kr

  • 도배방지 이미지

DB손해보험, 품질분임조 경진대회 금·은상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